천체물리학/목성

Edit-paste.svg
내용을 보다 알차게 한다는 전제조건 밑에서 참여자께서는 이 문서를 재편집하실 수 있습니다.
누가 언제 마지막으로 글을 썼으며 그리고 쓰고 있는지는 문서역사를 살펴 보시기 바랍니다.
내용 보충. 하다 못해 한국어 위키백과의 내용보다 부실합니다. 책으로 만들어 주십시오


목성은 태양계에서 5번째 행성으로, 가장 크고 질량이 큰 행성이다.

목성

태양으로부터 거리는 5.2AU로 약 7억 7833만km이다. 공전주기는 11.862년이고, 회합주기는 398.88일이다. 크기는 지구의 약 11배가 된다. 부피는 지구의 1320배이다. 그러나 대부분이 가스로 구성되어 있어서 밀도는 지구의 1/4밖에 되지 않아 질량은 317.9배에 불과하다. 자전주기는 9 시간 55분인데, 적도에서 빠르고 극에서 느리다. 빠른 자전으로 인해 적도 반지름의 길이는 7만 1400km, 극반지름은 6만 6750km의 타원체 모양을 띈다.

구성 성분편집

목성의 대기는 분자수를 기준으로 약 88-92%의 수소와 약 8-12%의 헬륨으로 이루어져있으며, 질량을 기준으로 하면 그 구성비는 수소 75% 와 헬륨 24%, 기타 1%로 태양이나 다른 항성의 구성비와 매우 유사하다. 목성의 내부는 질량을 기준으로 71%의 수소, 24%의 헬륨, 5%의 규산염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암석과 금속의 핵이 내부에 있다.

위성과 고리편집

행성급의 위성인 이오, 에우로파, 가니메데, 칼리스토의 큰 4개의 위성이 있으며 이를 포함해 규칙적인 궤도를 갖는 63개의 위성이 있다. 불규칙적인것을 포함하면 120개가 넘는다.

목성의 고리는 희미한 먼지로 되어 있다.

대기편집

목성은 표면이 없으며, 보이는 겉모습은 대기이다. 대기에는 층모양의 구름띠가 위도에 평행하게 있으며, 남반구에는 대적반이 있다.